코로나19 걱정 없이 진료받는 국민안심병원..전국적 214개 의료기관 지정, 운영

이베스트뉴스 승인 2020.03.02 12:02 의견 0
(자료=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국민안심병원' 신청을 받아 지난 1일 기준 총 214개 의료기관을 지정했다고 2일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이란 감염을 걱정하는 일반 국민을 위한 병원이다.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비호흡기질환과 분리된 호흡기질환 전용 진료구역(외래·입원)을 운영한다.

전국적으로 25개 상급종합병원, 150개 종합병원, 39개 병원이 '국민안심병원'을 운영하겠다고 신청했다. 참여 희망병원은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정을 신청한 214개 병원은 모두 호흡기 전용 외래구역을 운영한다. 이 중 158개소는 검체채취가 가능한 선별진료소를, 89개소는 호흡기환자 전용 입원실을 병행해 운영한다.

보건복지부?대한병원협회?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국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3월에도 지속적으로 참여 신청을 받아 신속하게 지정이 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국민안심병원을 이용하려는 국민은 보건복지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ncov.mohw.go.kr), 건강보험심사평가원(www.hira.or.kr) 또는 대한병원협회(www.kha.or.kr) 누리집 등을 통해 해당 의료기관 명단을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이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